logo

2011, Drivers

조회 수 5649 추천 수 0 2011.05.09 16:43:05
 
These drivers will Improve your Distance Game Substantially!

What to look for in 2011

드라이버들은 거리  확연히 향상시킬것이다!

2011년에 찾아봐야 할것들

 Drivers continue to be the most discussed, most macho piece of golf equipment amongst golfers and club designers. One would assume that golf is all about distance, but as we know, distance and distance control are the real issues which can be solved technologically and by consistent instruction from your golf pro.

골퍼와 클럽 디자이너들에게 가장 남자다운 골프기구로 여겨지는  드라이버가 계속해서 가장 많이 거론되고 있다. 골프는 많은 거리를 내는것이 다라고 생각할지 모르지만, 알다시피 거리와 거리 조절은 기술적으로 그리고 골프 프로로 부터의 일관된 가르침으로 해결될 있는 현실적인 문제다.  

The latter is crucial and the equipment is a close second. With this in mind, here are some of the latest and most distance- achieving drivers and technological drivers available in 2011.

골프 프로로 부터의 일관된 가르침이 굉장히 중요하지만, 기구도 그에 못지않게 중요하다. 이것을 염두하며 아래에 2011년에 찾을 있는 몇가지 가장 최신형이자 가장 거리를 내는 드라이버들과 기술적인 드라이버들을 열거해 보았다.  

Titleist 910D2 and 910D3 Drivers


These two drivers are selling extremely well and probably are the second most popular drivers, after TaylorMade's  new white drivers.

타이틀리스트 910D2 910D3  드라이버

두종의 드라이버들은 굉장히 많이 판매되고 있으며, 태일러메이드의 화이트 드라이버 다음으로 아마도 두번째로 가장 인기있는 드라이버일 것이다.

The 910 D2 is a high performance, 460cc, pear-shaped driver that produces mid/high launch with medium/low spin, while the 910 D3 is a high performance, 445cc, classic pear-shaped driver that produces mid launch with medium/low spin.

910 D2는 고성능, 460cc의 배 모양 드라이버로써 중간/낮은 스핀과 중간/높은 런칭를 만들어 내고, 910 D3고성능, 445cc의 전형적인 배모양 드라이버로 중간/낮은 스핀과 중간정도의 런칭을 만들어 낸다. 

While it took Titleist a while to embrace moveable and adjustable technology, they have achieved excellence in this realm. Tour van experience is now available to golfers to get properly fitted for a driver.

타이들리스트가 움직이며 맞춤가능한 기술을 만들어 내는데 약간의 시간이 걸렸지만, 그들은 이방면에서 우수성을 이루어 냈다. 투어 경험이 이제 골퍼들에게 제공되어 드라이버를 올바르게 맞출수 있게 되었다.

 Now you can set loft and lie angle independently of one another, thanks to the versatile SureFit Tour (SFT) hosel with patented "dual angle" technology. Its two-axis system enables you to dial- in proper launch, spin and direction. Some other adjustable drivers provide excellent directional correction (right or left) through face-angle adjustment, but seem to have less effect on launch angle (trajectory) optimization.

이제 로프트와 라이 각도를 별도로 맞출수있게 되었는데 이것이 모두 특허받은 이중 각도기술이 적용된 다용도의 슈어핏 투어 (SFT) 호젤때문이다. 이것의 두개의 시스템은 런칭, 스핀, 그리고 방향을 다이얼로 조종할수 있게 한다. 그밖의 맞춤가능한 드라이버들은 페이스 각도를 통해 우수한 방향 수정 (오른쪽 또는 왼쪽) 제공하지만 런칭각도 (탄도) 최적화하는데는 영향력이 조금 덜한것으로 보여진다.     

There are 16 loft/lie combinations using the SFT hosel. Titleist's robotic testing shows that differences in loft (1.5 degrees more loft than standard to 0.75 degrees less loft) result in an 825 rpm change in backspin and a 1.5-degree variation in launch angle. Tweaking lie angle (between 1.5 degrees upright to 0.75 degrees flat) produces six yards of dispersion change. These are serious numbers when you're trying to optimize ball flight.

SFT호젤을 사용하는 데는 16개의 로프트와 라이 조합이있다. 타이틀리스트의 로보트 시험은 로프트차이 (표준형보다 1.5 많은 로프트에서 0.75 적은 로프트까지) 백스핀에서 825 rpm 변화를 주고, 1.5도가  변동되는 런칭각도를 준다. 라이 각도를 바꾸는 것는(1.5 세워진 각도에서 0.75 평탄하게) 6야드의 분산 변화를 준다. 모든것들은 공의 비행을 최적화하는데 굉장히 중요한 숫자들이다. 

That's not all. The "variable" face insert has a larger maximum ball-speed area than the corresponding 909 driver (15% bigger in 910 D2; 10% bigger in 910 D3). In addition, several factors contribute to enhanced stability, including a 17 percent thinner crown (lowers the club’s center of gravity); a more sloped rear crown profile (moves CG lower and deeper); and a new swing weight screw location (more rearward than in prior models).

그뿐이 아니다. 변동가능한 페이스 인서트는 유사한 909 드라이버보다 최대 -스피드 면적을 갖고있다 (910 D2 15% 크고, 910 D3 10% 더 크다). 또한, 몇몇의 요소들이 안정성을 높이는데 기여하는데, 그중에는 17퍼센트 얇은 크라운(클럽의 중력중심을 낮춘다); 뒤쪽 크라운 옆모양의 경사를 높게했고 (중력중심을 낮고 깊게한다); 그리고 새로운 스윙 무게 나사 위치 ( 전의 모델보다 보다 뒤쪽에 위치해 있다)들이 있다.     

The 910 D2 is available in 9.5°, 10.5° and 11.5° with a choice of Aldila Rip 60, Project X Tour Issue X-7C3 and Mitsubishi (four models) shafts.

The 910 D3 is available in 8.5°, 9.5°, 10.5° with a choice of Aldila Rip 60, Project X Tour Issue X-7C3 and Mitsubishi (two models) shafts.


MSRP: $399.00  for each model              www.titleist.com

 

910 D2 9.5°, 10.5° and 11.5° 있고 알딜라 60, 프로젝트 X 투어 이슈X-7C3  미스비시(4개종) 셰프트로 고를수 있다. 

 

910 D3 8.5°, 9.5°, 10.5° 있고 알딜라 60, 프로젝트 X 투어 이슈X-7C3 미스비시(2개종) 셰프트로 고를수 있다. 

 

 

생산자 권장가격: 각각의 모델  $399.00          www.titleist.com

 




Callaway Diablo Octane

캘러웨이 디아블로 악테인

Callaway's Diablo Octane Drivers introduce another innovative breakthrough in the form of a new material called Forged CompositeÄ -the lightest, strongest, most precise material the Company has ever used. If you are all about distance, this is the driver for you!

Callaway claims it is worth an average distance of 8 extra yards due to its lighter clubhead that retains an extremely high MOI. That number is the average total distance (at a 95 percent confidence level), versus a 2010 Callaway player testing against the Diablo Edge Driver (titanium-based).

캘러웨이의 디아블로 악테인 드라이버들은 포지드 컴파짓A 라는 새로운 재질의 혁신적인 발전을 다시한번 소개하는데, 그것은 가장 가볍고, 가장 강하며, 본사가 써온것중 가장 정밀한 소재이다. 만약, 당신이 가장 중요시하는것이 거리를 내는 것이라면, 드라이버는 당신을 위한 것이다.

캘러웨이는 드라이버가 보통 8 야드를 여분으로 낸다 하는데 이것은 가벼운 클럽 헤드가 굉장히 높은 MOI 유지하기 때문이라고 한다. 숫자는 평균 총거리  (95퍼센트 신뢰 수준) 2010 칼러웨이 플레이어에게 디아블로 에지 드라이버(타이테니움으로 만들어 ) 시험하게 얻은 결과와 비교한 것이다.   

 

Forged Composite, the not so secret sauce, came about as a result of a unique partnership between the R&D teams of Callaway and exotic car maker Lamborghini. It is one-third the density of titanium, yet features a greater load carrying capacity per unit mass in bending.

This purportedly, has allowed Callaway engineers to develop an advanced clubhead with a greater transfer of power at impact and more accurate trajectories versus its all-titanium counterparts.

그다지 비밀스러운 기술이 아닌 포지드 컴파짓은 캘러웨이의 R&D팀들과 이국적인 자동차 회사 램버기니 사이에 유래없는 합작으로 만들어졌다. 드라이버는 타이테니움의 1/3무게가 나가지만 벤딩에서 많은 무게를 옮긴다.

이것은 캘러웨이 기술자들이 임팩트때 많는 파워를 전달하고 정확한 공의 비행을 하게함으로 다른 비슷한 드라이버들과 비교할때 발전된 클럽헤드를 만들어 내는것을 도왔다.

   

Diablo Octane Tour models feature a slightly smaller head size than standard models, a full hosel, and the more open look at address preferred by skilled players. Diablo Octane Drivers come with a Project X™ Graphite Shaft that is 46 inches in the standard model and 45.5 inches in the Tour model.

In addition to the drivers, Callaway is releasing matching Diablo fairway woods.

Available in 9.5º, 10.5º, 11.5º, and 13.5HTº 

MSRP:$299.00

디아블로 악테인 투어 모델들은 표준형에 비해 약간 작은 헤드 크기를 보이는데, 이것은 호젤 전부와 애드레스시에 오픈된 룩으로 실력있는 플레이어들에게 선호된다. 디아블로 악테인 드라이버들은 프로젝트 X™그래파이트 셰프트로 되어있는데 표준형은 46 인치이고 투어형은 45.5인치이다.

캘러웨이는 드라이버에 더해 매치되는 디아블로 페어웨이 우드도 출시한다.   

9.5º, 10.5º, 11.5º, and 13.5HTº  찾을 있다.

생산자 권장가격: $299.00

Callaway RAZR Hawk Tour Driver

캘러웨이 RAZR 투어 드라이버

If you like to draw the ball around a corner or fade it into the short grass, the company now offers the RAZR Hawk and RAZR Hawk Tour drivers. Like the Diablo Octane, the RAZR Hawk and RAZR Hawk Tour are made with Forged Composite, a super-lightweight material Callaway developed in conjunction with Lamborghini.

만약 공을 코너 주변으로 끌거나 짧은 잔디에 놓고 싶다면, 본사가 RAZR 학과  RAZR 투어 드라이버를 제안한다. 디아블로 악테인과 같이RAZR 학과  RAZR 투어는 포지드 컴파짓으로 만들어진 수퍼 라이트 무게의 재재를 사용한 캘러웨이와 램버기니의 합작이다.

Our testing group found both the RAZR Hawk  and the RAZR Hawk Tour driver to be extremely responsive, and to top it all, they all gained 10 -20 yards! Needless to say, they were thrilled. Forged Composite was used in the crown of the Diablo Octane, but it's used to make the crown and body of the RAZR Hawk drivers, although none of the material is visible at address.

Some of the saved weight has been redistributed to a nickel weight in the rear of the club. This lowers the club's center of gravity and should help produce higher-flying drives. In the Draw version, the weight is slightly more to the toe side of the head.

우리의 테스트 담당 그룹은RAZR 학과  RAZR 투어 드라이브가 대단히 반응하며, 거기에 더해 10에서 20야드를 멀리 보냈다 한다. 말할필요도 없이 그들은 굉장히 흥분했다. 포지드 컴파짓은 디아블로 악테인의 겉을 씌우는 소재로 쓰였지만, RAZR 드라이브에는 에드레스때는 보이지는 않지만 겉뿐아니라 바디에도 쓰였다.

덜어진 무게의 부분은 클럽의 뒤쪽에 니켈무게에 분배되었다. 이것은 클럽의 중력중심을 낮추고 높게 공을 나르게 하는 드라이브를 만들어 내는것을 도울것이다. 드로 버젼에는 약간의 무게가 헤드의 토우쪽으로 조금더 더해졌다. 

Even with that weight, the RAZR Hawk drivers are still light enough for Callaway to pair them with 46-inch shafts, which should help golfers generate faster swings. Couple that with improved aerodynamics (the company says drag has been reduced by 43% compared to last season's FT-9), and Callaway says that the 460cc RAZK Hawk driver is more than 6 yards longer off the tee than the FT-9.

As with the FT-9 Tour, the RAZR Hawk Tour has a slightly smaller head (445cc), a slightly-higher CG and comes standard with a 45.5-inch shaft.

무게를 가만하더라도 RAZR 드라이버들은 캘러웨이 46인치 셰프트와 짝지을수 있을 정도로 충분히 가벼운데, 이것은 골퍼들이 보다 빠른 스윙을 수있도록 도울것이다. 그리고 그것을 향상된 공기저항 (본사는 지난 시즌의 FT-9 비교할때 드랙이 43% 감소했다 한다) 짝지어 놓을때, 460cc 드라이버는 FT-9보다 티에서 6야드 멀리 나간다고 캘러웨이는 말하고 있다.  

FT-9 투어와 같이 RAZR 투어는 약간 작은 헤드를 갖고 있고, 중력중심이 약간 높으며, 표준형 45.5인치 셰프트로 찾을 수있다.

Both RAZR Hawk Drivers have the RAZR Weighting System; Draw and Neutral configurations allows golfers to choose the model that works best with their ball flight.


The RAZR Hawk Driver is equipped with a  Aldila RIP Graphite Shaft featuring optimized torque and flex characteristics for better tip stability with great predictability, smooth feel and excellent control.

두종의 RAZR 드라이버에는 RAZR 무게 시스템이있는데, 드로와 뉴트럴을 정할수 있어 골퍼가 공이 어떻게 나르는가에 맞는 모델를 정할수 있게한다.

RAZR 드라이버는 알딜라 RIP 그래파이트 셰프트로 만들어져 최적의 회전력과 유연성을 주어 공이 어떻게 갈것인가를 정확히 예측할수 있게 하고 부드러운 감촉은 물론 우수한 컨추롤을 하게하는 끝쪽의 안정성을 갖추고 있다. 

 

Both the standard and Tour versions of the RAZR Hawk have a cast titanium cup face that is chemically milled to be slightly thicker in the center and thinner near the edges to help golfers maintain ball speed on off-center hits. Along the bottom of both drivers, Callaway has also placed an aluminum skid plate for added durability.

In addition to the drivers, Callaway is releasing matching RAZR Hawk fairway woods. Unlike the drivers, the fairway woods are made with a forged Carbon Composite crown, but a stainless steel body and face.

RAZR 학의 표준형과 투어 버젼 둘다 화학적으로 가공되 중간쪽에 약간 두껍고 가장자리 쪽으로 얇게된 타이테니움 페이스로 만들어져 골퍼가 중앙을 빗기게 쳤을때  스피드를 유지하도록 돕는다. 캘러웨이는 드라이버 밑쪽을 따라 알루미늄 미끄럼 방지 판을 부착하여 내구성또한 높였다. 

드라이버 아니라 캘러웨이는 매칭 RAZR 페어웨이 우드도 출시한다. 드라이버와 달리, 페어웨이 우드는 포지드 탄소 컴파짓으로 겉을 씌었고, 스테인레스 바디와 페이스로 만들어 졌다.  

Callaway's RAZR Hawk driver will be available in 9.5°, 10.5°, 11.5° and 13° versions, while the RAZR Hawk Tour will be available in 8.5°, 9.5° and 10.5° models.

 Both models   $399.00    www.callawaygolf.com

캘러웨이 RAZR 드라이버는9.5°, 10.5°, 11.5° 13° 버젼이 있고, RAZR 투어는8.5°, 9.5° 10.5° 모델이 있다.

모델 모두 $399.00        www.callawaygolf.com

Nike SQ MACHSPEED Black Drivers

나이키 SQ 마크스피드 블랙 드라이버

The Nike SQ MACHSPEED Black Drivers come in two iterations: a 460cc round and a 460cc square head. Both driver models feature a sleek black profile to ensure that the air moves quickly and cleanly over the club head with each swing. Choose round for more workability, square for more forgiveness.

나이키 SQ 마크스피드 블랙 드라이버는 460cc 둥근 헤드와 460cc 사각 헤드의 두종이 있다. 모델다 매끈한 블랙의 형으로 스윙때마다 공기가 빠르고 깔끔하게 헤드를 지나게 했다. 나은 성과를 위해서는 둥근 헤드를 고르고, 약간의 실수들이 만회되는 것이 필요할때는 사각형 헤드를 고르는게 좋다.    


Through optimal aerodynamics (360° air flow across the drivers), the Nike SQ MACHSPEED Black generates faster club head speed by reducing drag. A deeper face allows for the delivery of greater ball speed across the face resulting in greater distance on off center hits. The face of the club head is tall and tapers quickly, enabling more forgiveness.

Also, differentiating from its predecessor, the SQ MACHSPEED, it has improved the performance of ball flight. The SQ MACHSPEED Black produces a lower ball flight and lower spin rates than the original SQ MACHSPEED, thus helping to create longer drives.

최적의 공기저항을 통해 (드라이버에서 360° 공기 흐름) 나이키 SQ 마크 스피드 블랙은 공기 저항을 줄여 클럽헤드가 빠른 속도를 내게 한다. 깊은 페이스는 페이스 전반에 걸쳐 공에 스피드를 전달되게해 센터나 센터에서 조금 벗어나게 치거나 관계없이 우수한 거리를 내게한다.

또한, 기존의 것들과 다르게 SQ 마크스피드는 공의 비행성능을 향상하게 했다. SQ 마크스피드 블랙은 오리지널SQ 마크스피드 보다 낮게 공을 날게 하고 적게 공이 회전하게 하여 드라이브를 길게 한다.

  

Available in round and square-shape, the SQ MACHSPEED Black Driver offers Nike’s STR8-FIT technology, which delivers eight face angle options – two degrees open and two degrees closed. The square version promotes forgiveness and stability. The round version is for golfers who desire more workability and shot shaping. Both drivers come with Mitsubishi Rayon lightweight Fubuki shafts which allow for maximum speed.

MSRP:  $359.95

둥근 형과 사각 형이 있는 SQ 마크스피드 블랙 드라이버는 나이키의 STR8-FIT 기술을 제공해 여덟개의 페이스 각도에서 선택할수 있다: 2 오픈과 2 클로우즈. 사각형은 실수를 만회하게 해주고 안정성을 높여준다. 둥근형은 쉽게 치게 하고 샷의 모양을 내길 원하는 골퍼들에게 맞는다. 두개의 드라이버 모두 밋수비시 라이온 라이트 웨이트 푸부키 세프트로 되어 최대 스피드를 내게 한다. 

생산자 권장가격: $359.95

 

Nike VR Pro Driver


나이키 VR 프로 드라이버


 


It's a known fact that no one, not even the pros, hits every tee shot in the center of the face. When better players miss, they tend to hit the ball low and toward the heel. Necessity is the mother of invention, so last year Nike released the Victory Red driver  with a channel that ran along the bottom of the club, just behind the face, that was designed to make those misses more playable.

아무도, 그것이 설령 프로라 하더라도 티샷을 매번 페이스 중앙으로 칠수 없다는 것은 사실이다. 실력있는 플레이어들이 페이스 중앙을 빗맞출때 공을 낮고 페이스 뒤쪽으로 향하게 친다. 무언가 필요해질때 발명은 시작된다. 그리하여, 작년 나이키는 클럽 밑부분, 페이스 바로 뒤에 파인 채널을 두어 센터가 빗맞을 때도 플레이 할수 있도록한 빅토리 레드 드라이버를 만들어 냈다.

The next generation of that club has just been released, the Nike Victory Red Pro, and the technology has been taken a step further. Instead of running only behind the face, Nike's Compression Channel now goes around the entire sole of the club.

According to Nike's research, the new VR Pro driver has a 2% higher Coefficient of Restitution (COR) across the face than its predecessor, which translates to 4-6 more yards off the tee.

클럽의 신형이 출시되었다. 그것은 기술이 한층 발달된 나이키 빅토리 레드 프로이다. 체널이 페이스 뒤쪽으로만 있었던 모델에서 나이키의 컴프레션 채널은 클럽 바닥 전체에 돌아가게 있다.  

나이키의 연구에 따르면, VR프로 드라이버는 페이스 전반에 2% 높은 반환지수(CRO) 갖고있는데, 이것은 티에서 4-6야드를 내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At address the club has a classic teardrop shape, but Nike's STR8-Fit system allows golfers to set the head in 32 different positions ranging from 2° open at address to 2° closed. Nike says the club has up to 45 yards of left-to-right adjustability. The STR8-Fit system also lets players adjust loft and lie angle.

According to Tom Stites, the club's designer, this is still a club that is primarily going to help players with an inside-to-outside swing path because their misses tend to be in the heel. But he added that the technology can also help players who have an outside-to-inside swing.

에드레스에서 클럽은 전형적인 물방울 모형을 갖고있지만, 나이키의 STR8-FIT 시스템은 골퍼들에게 헤드를 오픈에서 클로우즈에 이르기 까지 32가지 다른 위치에 놓을수 있게 한다. 나이키는 클럽이 왼쪽에서 오른쪽 조정으로 45야드까지 바뀔수 있다 한다. STR8-Fit 시스템은 플레이어들로 하여금 로프트와 라이앵글을 조절할수 있게 한다. 

클럽 디자이너, 스팃즈에 의하면 클럽은 공을 빗맞추는 이유가 힐에 있는 플레이어들을 위해 안쪽에서 바깥쪽으로 하게되는 스윙을 돕는다 한다. 하지만 그는 기술이 바깥쪽에서 안쪽으로 스윙하는 플레이어들에게도 도움이 된다 한다.   

The Nike VR Pro driver is available in lofts ranging from 8.5° to 11.5°. It will come standard with a Project X graphite shaft. Additional shaft options will be available through custom fitting and ordering.

MSRP: $399.00 ,                                 www.nikegolf.com

나이키 VR프로 드라이버는8.5° 에서 11.5° 까지의 로프트로 고를 있다. 표준형은 프로젝트 X 그래파이트 셰프트로 되어있다. 다른 셰프트 옵션은 주문제작으로 가능하다.

생산자 권장가격: $399.00        www.nikegolf.com


Tour Edge EXOTICS XCG-4

투어 에지 이그자틱 XCG-4

 

 

 

The XCG-4’s new sleek design and heavily-radiused sole allow for a more streamlined, fluid head shape that minimizes drag as the driver cuts through the air. Powered by the game’s most advanced lightweight shafts, the XCG-4 is a true distance weapon off the tee. 

XCG-4 매끄러운 디자인과 무거운 반원의 바닥은 보다 유선형이고 액채모양으로 되어있어 드라이버가 공기를 가로지를때 공기저항을 최소화 한다. 골프에있어 가장 진보된 가벼운 셰프트로 되어있는 XCG-4 티에서의 거리를 내는데 가장 강력한 무기다. 

The heart of the XCG-4 is an advanced head design that features a titanium face and sole, an amorphous carbon crown, two amorphous carbon sole inserts, and two tungsten sole weights. 

The ultra light weight carbon frees up 27 grams of weight that is strategically positioned in the lower rear of the club head to improve MOI by more than 15% over previous versions.

XCG-4 가장 중요시되는 것은 타이테니움 페이스와 , 형태가 보이지 않는 탄소 씌움과 두개의 형태가 보이지 않는 탄소 인서트, 그리고 두개의 텅스텐 무게로 이루어진 굉장히 진보된 헤드 디자인이라는 것이다.

극도로 가벼운 탄소는 클럽 헤드 아래쪽 뒤에 놓아져 전략적으로 27그램을 가볍게하여 전의 버젼보다 MOI 15% 향상하게 했다.     

The new design increases the XCG-4’s rebound to a 243 characteristic of time (ct) – up from 232ct in the previous driver model, the XCG-3. With just one swing of the XCG-4, you’ll feel and see the difference.

The XCG-4 is available in 276- gram super-ultra-light and 310-gram ultra-light editions. Lofts of 9°,10.5° and 12°, plus either a Fujikura Motore or Graphite Design Tour AD shaft with varying gram weights is available as are various size grips.

MSRP: $ 329.00       www.exoticsgolf.com

디자인은 XCG-4 리바운드를 이전 드라이버모델XCG-3 232ct (캐랙터리스틱 타임)에서 243ct 높였다. 한번의 스윙으로 XCG-4 다른것을 보고 느낄수 있을 것이다.

XCG-4 276그램의 수퍼 울트라 라이트와 310그램 울트라 라이트가 있다. 로프트는 9°,10.5° 12° 있고, 다양한 무게의 푸지쿠라 모토레나 그래파이트 디자인 투어 AD 셰프트로 고를 수 있고 다양한 싸이즈의 그립으로도 고를수 있다.

생산자 권장가격: $329.00                     www.exoticsgolf.com

 

TaylorMade Burner SuperFast 2.0 - TaylorMade's Lightest Driver Ever

테일러 메이드 버너 수퍼 패스트 2.0 – 태일러 메이드가 만든 가장 가벼운 드라이버


The Superfast has been the choice of many TaylorMade players these past two years and has been TaylorMade's best selling driver in history.

수퍼패스트는 지난 2년간 테일러 메이드 플레이어들이 가장 선호하는 드라이버였고 태일러 메이드의 역사중 베스트 셀러였다. 


Last year, SuperFast technology was improved to make the Burner SuperFast driver lighter, longer, and faster than any previous generation Burner. It delivered on its promise of improved aerodynamics and massive distance and by the end of 2010, achieved remarkable success on Tour and in the marketplace. More than 50 professionals put the Burner SuperFast in play on the PGA Tour alone, and the driver was used in 14 victories worldwide, most notably the FedEx Cup TOUR Championship.

작년에 수퍼 패스트 기술은 대단히 발전하여 버너 수퍼 패스트 드라이버를 전의 어떤 세대것보다 가볍고, 길고, 빠르게 만들었다. 약속한데로 공기 저항과 대단한 거리를 내게 했고, 2010 후에 이르러는 투어와 골프시장에서 굉장한 성공을 거두었다. PGA투어에서 50명이 넘는 선수들이 버너 수퍼 패스트를 경기에 사용했고, 세계14개의 승리에서 드라이버가 사용됬는데 그중 가장 주목할만한 경기는 페덱스 투어 챔피온이었다.        


The new version is, of course, white but has many new attributes:

The next-generation Burner SuperFast 2.0 and Burner SuperFast 2.0 TP, which combine SuperFast technology with an ultra-large face size and low-drag aerodynamics to promote faster swing speed, a higher launch angle and lower spin-rate, equals a dramatic boost in distance. The two best distance-producing technologies in years are combined in this high-MOI driver, helping to make Burner SuperFast 2.0 five yards longer than the original Burner SuperFast.

버젼은 물론 흰색이지만, 그밖에도 많은 새로운 점들이 더해졌다.

다음 새대의 버너 수퍼 패스트 2.0 버너 수퍼 패스트 2.0 TP 수퍼 패스트 기술과 울트라 라이트 페이스 크기, 그리고 낮은 드랙 공기 저항이 결합되 빠른 스윙 속도, 높은 런칭각도, 낮은 회전률, 그리고 거리를 상당히 늘리게 했다. 수년간 최고 거리를 내게하는 두개의 기술은 하이 MOI드라이버에 접목됬는데, 버너 수퍼 패스트 2.0 오리지날 버너 수퍼 패스트 보다 5야드 길게 내게 한다.   


The Burner SuperFast 2.0 driver is newly shaped to deliver the benefit of TMAG's Dual Crown Technology — designed to create a lower CG (center of gravity) to promote a higher launch angle and lower spin-rate, the launch conditions that promote greater distance — but with a more conventional head shape. In addition, the Burner 2.0 incorporates SuperFast Technology, including a longer shaft, lighter weight and more usable face area.

버너 수퍼 패스트 2.0 드라이버는 모양을 새롭게해 TMAG 이중 크라운 기술의 이점 - 낮은 중력중심을 만들어 높은 런칭각도와 낮은 회전률, 거리를 내는 런칭컨디션- 주도록 했는데 헤드는 기존의 모양을 갖도록 했다. 또한, 버너 2.0 수퍼 패스트 기술을 적용해 셰프트, 가벼운 무게, 그리고 사용할수있는 페이스 면적을 넓히게 했다.  

Like the R11 driver, the first thing you'll notice about the SuperFast 2.0 is its white crown. By designing a driver with a black face and a white, matte-finished crown, TaylorMade is trying to create the most contrast possible in order to help golfers align the club more easily. The white crown also eliminates hot spots and glare that are often created with glossy-topped clubs.

R11드라이버와 마찬가지로, 수퍼 패스트 2.0에서 가장 처음 눈에 띄는 것은 화이트 크라운일 것이다. 블랙 페이스와 화이트의 부드러운 피니쉬로 크라운으로 디자인된 드라이버를 만들면서, 테일러 메이드는 대조되는 색으로 골퍼가 클럽을 일렬로 쉽게 맞추도록 했다. 화이트 크라운은 반짝임이 있는 클럽때문에 생기는 스팟과 섬광을 제거해 준다.   

The Burner SuperFast 2.0 driver boasts one of the largest faces in golf at an expansive 4,550 square millimeters, and the deepest face/largest address footprint combination. The clubhead's Ultra-Thin Wall (UTW) construction combined with a more triangular address shape and profile shape allowed TaylorMade to stretch the geometry to improve performance and playability. The larger face is important in light of the fact that the longer club-length makes it more challenging for the average player to make square contact consistently; the larger face provides more area with which to strike the ball.

버너 수퍼 페스트 2.0 드라이버는 가장 페이스중 하나라는 것을 자랑하는데, 굉장한 면적의 4,550 mm2 이고 가장 깊은 페이스/가장 에드레스 풋프린트를 겸비하고 있다. 테일러 메이드는 삼각의 에드레스 모양과 윤곽 모양이 클럽 헤드의 울트라 (UTW)구조와 결합시켜 골프에서의 성능과 역량을 향상시키도록 했다. 페이스는 중요한데, 이유는 클럽 길이가 보통 플레이어가 정사각으로 공을 일관되게 치는 것을 어렵게 하기 때문이다; 페이스가 크게되면 공을 치는 면적이 많게 된다.      


A vital upgrade to the Burner SuperFast is the new Winn Lite grip that weighs just 25 grams, yet it sacrifices nothing in terms of feel and traction. It's a critical component in making this club, at 279 grams, the lightest driver TaylorMade ever produced.

The driver measures 46.5", a length, that in concert with the lighter grip and improved aerodynamics, promotes five more yards than the Burner SuperFast.

버너 수퍼 페스트의 치명적인 업그레이드는 라이트 그립인데, 25그램밖에 무게가 나가지 않지만 감촉과 끄는 힘에있어 전혀 손색이 되지 않았다. 이것은 클럽을 만드는데 굉장히 중요했는데, 테일러가 만든 가장 가벼운 279그램의 클럽은 만드는데 필수적인 요소였다.

드라이버는46.5 인치 길이로 보다 가벼운 그립과 향상된 공기 저항, 그리고 버너 수퍼 패스트보다 5야드 보내게 한다.


Also critical to the Burner SuperFast 2.0 driver's performance is its Matrix Ozik XCon 4.8 shaft, which is both ultra-light and tip-soft, helping the golfer generate more ball speed, a higher launch angle and more spin to promote more distance.


The Burner SuperFast 2.0 driver is available in three lofts – 9.5°, 10.5°, HT (12.5°) – and four shaft flexes – L, M, R, S. The Burner SuperFast 2.0 TP is available in three lofts – 8.5°, 9.5°, 10.5° –and three shaft flexes – X, S, R.


MSRP:  $299 for the Burner SuperFast 2.0 and $399 for the Burner SuperFast 2.0 TP.

또한, 버너 수퍼 패스트 2.0 드라이버의 성능에 필요한 요소는 매트릭스 오직 X 4.8셰프트인데, 괭장히 가벼울 아니라 끝이 부드러워 골퍼가 스피드를 내게 돕고, 높은 런칭각도와 많은 회전으로 먼거리를 내게 한다.

버너 수퍼 패스트 2.0 드라이버는9.5°, 10.5°, HT (12.5°) 세가지 로프트로 찾을수 있고L, M, R, S 네가지 셰프트 플렉스로 고를 있다. 버너 수퍼 패스트 2.0 TP 8.5°, 9.5°, 10.5° 세가지 로프트와 X, S, R 세가지 셰프트 플렉스로 고를 있다.

생산자 권장가격:  버너 수퍼 패스트 2.0  $299.00,  버너 수퍼 패스트 2.0 TP  $399.00 

 


TaylorMade Ghost Driver  aka the R 11

테일러메이드 고스트  드라이버 아카 R11

After the success of the r7 and R9 drivers, the release of TaylorMade's third generation R11 adjustable driver was bound to cause a buzz in the equipment world. It has already recorded 7 wins since introduction!

R7 R9드라이버의 성공후, 테일러 메이드의 3 R11 맞춤가능 드라이버의 출시는 장비 세계를 떠들석 하게했다. 그것은 출시후 벌써 7번째 승리를 거두고 있다.

The R11, like the R7 and R9 before it, features adjustable weighting. New to the R11 is a technology called ASP, or Adjustable Sole Plate.

In the r7 and R9, an aluminum sleeve attached to the shaft, screwed into the head in a variety of face angles. Not anymore. Now the R11's sleeve has eight settings to increase or decrease the effective loft by as much as one degree.

이전의R7, R9 마찬가지로 R11 무게를 맞출수 있게 한다. R11 새로운 기술은 ASP 또는 맞춤가능 바닥 판이라 불린다.

R7 R9에는 알루미눔 덮개가 셰프트에 있어 다양한 페이스 각도로 헤드에 나사로 죄어져 있다. 하지만 더이상은 아니다. 새로운 R11 덮개는 8개의 세팅이 있어 효과적인 로프트로 1도까지 줄이거나 늘일수 있다. 

In previous models, TaylorMade’s torque wrench was used to adjust the face angle, which automatically changed the club's loft as well. In the R11, loft and face angle are adjusted independently.

Face angle is controlled by an adjustable aluminum sole plate. By moving the red triangular plate into the closed, neutral or open position, you can adjust the look at address. The face settings range from 4 degrees open to 4 degrees closed.

이전의 모델에는 테일러 메이드의 토크 랜치가 쓰여 페이스 각도를 맞추도록 했는데, 이것은 자동적으로 클럽의 로프트도 바뀌게 했다. R11 로프트와 페이스 각도를 별도로 맞추게 된다.

페이스 각도는 조절가능한 알류미늄 바닥 판으로 조절할 있다. 빨간 삼각형 판을 클로우즈, 뉴트럴, 또는 오픈으로 옮기면 에드레스에서의 룩을 조절할수 있다. 페이스 각도는 4 오픈에서 4 클로우즈까지 세팅할수 있다. 

Like the r7 and R9 drivers, the R11 features weight ports—one in the heel and one in the toe—that allow for a draw or fade bias. The R11 comes with a10-gram screw and a 1-gram screw. Positioning the 10-gram weight in the heel promotes a draw, while putting it in the toe encourages a fade. According to TaylorMade, the moveable weights provide up to 25 yards of right-and-left adjustability.

This really is a big deal to find the right driver for yourself. Why?  Because it allows you to change the face angle of the R11 (from two degrees closed to two degrees open) without changing the loft. In the past, face angle adjustments also affected the loft. No longer, thanks to a changeable protrusion or “bumper” in the sole. With the bumper in a raised position, the face is closed. With the bumper lowered, the face is open.

R7 R9드라이버와 같이 R11 웨이트 포트가 있는데 힐에 하나가 있고 토우에 하나가 있어 드로와 페이드에 차이를 지게 한다. R11 10그램 나사와 1그램 나사로 고를수 있다. 10그램 나사를 힐쪽에 놓는것은 드로를 촉진시키고 토우에 놓는것은 페이드를 있게 한다. 테일러 메이드에 의하면, 움직임이 가능한 무게는 25야드까지의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조절을 가능하게 한다.

이것은 당신에게 가장 알맞는 드라이버를 고르는데 굉장히 중요하다. 왜냐하면, 로프트를 바꾸지 않으면서 R11 페이스 각도(2 열림에서 2 닫힘까지) 바꿀수 있게 하기 때문이다. 과거에는, 페이스 각도를 조절하는것은 로프트도 바뀌게 했다. 더이상 그렇지 않은데, 이유는 변경 가능한 쏠에있는 나와있는 부분, 또는 범퍼 때문이다. 범퍼를 높여 놓으면, 페이스가 닫히고 범퍼가 낮춰지면 페이스가 열린다.    


Both the R11 and R11 TP are available in 9° and 10.5°,  left-handed and right-handed. The stock shaft on the R11 is the 60-gram Fujikura Blur.

The size of the R11 head is 440 CCs, smaller than the 460-CC SuperFast 2.0. Length of the R11 is 45.75 inches.


MSRP: $399 for the R11 driver, $499 for the R11 TP (same head, more expensive shaft).


R11 R11 TP 둘다9° 10.5°, 그리고 오른손 잡이 또는 왼손잡이로 고를수 있다. R11 표준형 셰프트는 60그램 푸지쿠라 블러이다.

R11헤드 사이즈는 440cc인데 수퍼 패스트 2.0 460cc 보다 작다. R11 길이는 45.75인치이다.

생산자 권장가: R11드라이버는 $399,  R11 TP $499 (같은 헤드, 비싼 셰프트)


 

Adams Golf Speedline 9064LS with DFS Driver

This past February, Adams Golf scored a rare triple win on the three major U.S. tours. Winners Aaron Baddeley, Bernhard Langer and Yani Tseng all used the company's Speedline drivers and Idea irons.

DFS드라이버가 포함된 아담즈 골프 스피드라인 9064LS

지난 2월에 아담즈 골프는 세개의 매이져 U.S. 투어에서 보기힘든 삼관왕을 했다. 우승자는 애론 배들리, 번하드 랭거, 그리고 야니 생이었는데 그들 모두 본사의 스피드 라인 드라이버와 아이디어 아이온을 썼다.   



This is a very responsive driver and was designed for players looking for lower spin. It is aesthetically the most pleasing looking driver ever from Adams and a favorite on the Champions Tour.

Adams Golf's latest adjustable driver allows you to tweak face angle (1 degree closed or open), lie angle (1 degree upright), loft (1 degree stronger to 1 degree weaker) and club length.

이것은 굉장히 반응이 좋은 드라이버인데 낮은 스핀을 찾은 플레이어들을 위해 디자인 되었다. 또한 아담즈가 만든 미적으로 가장 보기 좋은 드라이버로 챔피온 투어에서 가장 선호된다.

아담즈 골프의 가장 최근의 맞춤가능한 드라이버는 페이스 각도 (1 열리거나 닫힘), 라이 각도 (1 들기), 로프트 (1 세게에서 1 약하게), 그리고 클럽길이를 바꿀수 있게 한다.  

The 9064LS with DFS ("distance fitting system") comes standard at 45.5". You can easily alter length to 45" or 46" by using the handy tool kit (removable spacers, sleeves and weight inserts) to affect ball flight.

The fourth generation head has a deeper clubface than Speedline 9032LS, a higher MOI, produces 15 percent less spin, and creates lower drag for increased head speed.

A standard 9064LS driver ($379 with $100 gift card at participating retailers) comes without the adjustability features.

MSRP: $379.00  Graphite    

DFS(거리 맞춤 시스템) 있는 9064LS 표준형이 45.5인치이다. 길이는 핸디 킷트(제거 가능한 스페이서, 슬리브, 그리고 무게 넣음) 조절해 45인치나 46인치로 쉽게 바꾸어 공이 나르는 것에 영향을 줄수 있다.

네번째 세대의 헤드는 스피드라인 9032LS보다 깊은 클럽 페이스를 갖고있고, 높은 MOI 15퍼센트  적은 회전을 만들고, 헤드 스피드를 높이는 낮은 드랙을 만들어 낸다.

표준형 9064LS드라이버에는(참여하는 판매체에 한해 $100 선물카드로 $379) 조정기능이 없다.

생산자 권장가격: $379.00 그래파이트

 

 

  

Wilson's DXi Driver

윌슨 DXi드라이버

The USP (Unique Selling Proposition) - Loft-specific mass dispersion controls trajectory, while two tungsten-rubber weight pad inserts in the rear of the clubhead fine-tune CG (center of gravity) location.

USP(특별한 판매 제안) 로프트에 따라 정해진 무게 분산은 공이 날아가는 동선을 조절하고 두개의 텅스텐-고무 무게 패드는 클럽헤드의 뒤쪽 정밀한 중력 중심 위치에 넣어진다.  



Aesthetically, this driver has a big, simple, clean clubhead with a shallow face which provides a wide hitting area and has a large sweet spot area allowing the golfer to get the ball in play. The face insert has five zones (or thicknesses) to bolster output on off-center hits. Wilson's Smooth driver, by comparison, had a three-zone variable face.

미적으로 드라이버는 크고 심플하며 깨끗해보이는 클럽헤드에 얄상한 페이스로 되어 넓은 히팅면적을 주고 스위트 스팟을 주어 골퍼가 공을 칠수있게 한다. 페이스 인서트는 다섯개의 (또는 굵기)으로 되어있어 센터에서 빗나가게 공을 칠때도 성과가 좋게 한다. 윌슨의 스무드 드라이버는, 비교할때, 세개의 존으로 선택할수있는 페이스로 되었다.     

Utilizing two tungsten-rubber inserts on the sole to manipulate the center of gravity, Wilson is able to fit the same model driver to low and high handicappers.

Both the 8° and 9° models have a 5-gram weight low to maximize vertical gear effect for lower spinning shots, while the 10.5° and 12°degree drivers have 7.5- and 10-gram weight low and back to maximize dynamic loft.


쏠에 두개의 텅스텐-고무 인서트를 사용해 중력중심을 조정하도록한 윌슨은 로우나 하이 핸디캡퍼에도 같은 모델 드라이버를 사용할수 있게 했다.

모델 5그램 웨이트 로우로 낮은 회전 샷을 위한 수직 기어의 영향을 최대화 하게 하고  10.5° 12° 드라이버는7.5- 10-그램 웨이트 로우와 백으로 다이내믹한 로프트를 최대화 하게 했다.

The  driver plays surprisingly long and offers the thinnest face of any Wilson driver to date.

MSRP $299 (with graphite shaft)    www.wilson.com

드라이버는 놀랄만큼 길게 플레이 하고 이제껏 윌슨 드라이버중 가장 얇은 페이스를 제공한다.

생산자 권장가: $299 (그래파이트 셰프트로 되어있음)        www.wilson.com  

 

 

PING K15

K15

 

This is a great game improvement driver!

게임 성적을 올리는데 우수한 드라이버이다!

Ping drivers are known to promote faster ball speed across the clubface. To that end, the K15 boasts a large face profile and high moment of inertia (MOI). K15's bread and butter, though, is to help golfers rotate the clubface to a more square impact position and, subsequently, hit straighter shots. The head tries to "square up" dynamically (as you swing) due in part to a meaty, heel-side external pad along the sole.

드라이버는 클럽 페이스 전면에 있어 스피드를 빠르게 하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정확히 말해, K15 페이스 윤각과 높은 가속 저항 (MOI) 자랑한다. 하지만, K15 가장 중요시 되는  것은 골퍼들이 보다 사각 임팩트의 위치를 잡도록 돌리는것을 돕는다는 것인데, 결과적으로 샷을 보다 곧게 치게 한다. 스윙을 함에 따라 헤드가 사각으로 되게하는데 이것은 부분적으로는 소울을 따라 쪽의 겉표면에 두꺼운 패드가 있기 때문이다.     

The elongated head design of the K15 combines with an external weight pad to position the CG for higher launching and longer carry drives. Its Straight Flight Technology promotes natural club head rotation by concentrating approximately 10% of the head mass towards the heel.

The K15 has exceptional feel and set-up with good sound off the club face.

K15 길어진 헤드 디자인은 중력 중앙의 위치를 잡는 표면의 무게 패드와 합쳐져 높은 런칭과 길게 보내게 만들었다. 이것의 곧바른게 공이 나르게 하는 기술은 10% 헤드 무게를 힐에 집중시켜 자연스럽게 클럽이 돌아가는 것을 돕는다.

K15 남다른 감촉과 클럽페이스에서의 좋은 소리로 셋업이 뛰어나다. 

PING has a sister driver to the K15 - the G15. The Ping G15 Driver is engineered for golfers seeking a maximum forgiveness driver that delivers distance and accuracy. Its elongated 460 CC titanium head features an external sole weight which positions the center of gravity for a higher trajectory and reduced spin. A larger face is designed to optimize ball speed and provide consistency across the entire hitting surface.

MSRP: $299.00 for each driver                     www.pinggolf.com

핑은 K15 자매 드라이버가 있는데 G15이다. G15드라이버는 실수를 최대로 만회하게 해주어 거리와 정확성을 주는 드라이버를 찾는 골퍼를 위해 만들어 졌다. 460cc 타이테니엄 헤드는 높은 공의 각도와 공의 회전을 낮추기 위한 중력중앙을 잡는 겉표면 바닥 무게를 갖고있다. 보다 페이스는 공의 스피드를 최적화하고 모든 히팅표면에 걸쳐 일관성을 주도록 디자인 된것이다.

생산자 권장가: 각각의 드라이버  $299.00           www.pinggolf.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 혼마 골프 ,TW737이라는 새로운 TOUR WORLD 제품 file pgamedia 2017-01-04 1850
11 거리가 너무 멀리나가 걱정인 드라이버? file Proak 2016-11-09 1623
10 NEW SRIXON Z 765 드라이버와 Z-STAR XV 골프볼 file pgamedia 2016-07-05 2020
9 Is Knuth Golf’s High Heat the Best Driver Ever? file 편집국 2016-01-15 2514
8 박인비 선수 그랜드 슬램 위업 달성 PARK CLINCHES CAREER GRAND SLAM ON HER ‘JOURNEY TO BETTER’ file pgamedia 2015-08-11 3481
7 타이틀 리스트 915 드라이버 file pgamedia 2014-11-14 4189
6 공기 주입식 방식 드라이버-세계최초 카무이 드라이버 pgamedia 2014-09-10 5840
5 던롭 스포츠사, 새 잭시오 8 우드 출시 file pgamedia 2014-04-03 5158
4 야마하 리맥스 드라이버 file pgamedia 2014-03-14 8956
» 2011, Drivers pgamedia 2011-05-09 5649
2 Third Generation of Aerodynamic Technology launched with Adams Golf Speedline FAST 10 Drivers file pgamedia 2010-04-26 6338
1 미즈노,고성능 “투어용” 드라이버 2종 출시 file pgamedia 2010-04-25 62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