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Stack and Tilt/by Scott Lee-PGA A Class Member

조회 수 4801 추천 수 0 2010.04.15 12:44:48
extra_vars5 : 90 
extra_vars7 : width/1 
extra_vars8 : 120 
extra_vars9 : 90 

Scott Lee 프로의 골프레슨


 


‘Stack and Tilt’-숏게임편instruction_41.jpg


 instruction_42.jpg instruction_43.jpg instruction_44.jpg


지난 호에 신개념 스윙인 ‘Stack and Tilt’ 스윙에 대해서 셋업부터 피니쉬까지 알아보았다.


일반 골퍼들이 숏게임을 가장 어려워하는 이유는 가장 높은 정확도를 요구하기 때문이다. 정확도는 정확한 임팩트에서 보장받을 수 있다. 골퍼들이 잘못 계산한 스윙 크기는 어쩔 수 없다지만, 정확한 스윙 크기로 스윙을 했음에도 공을 정확히 맞추지 못해 발생하는 실수는 치명적이다.


이러한 어려움을 극복하는 것을 돕고자 이번 호에서는 ‘Stack and Tilt’ 스윙을 응용한 숏게임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한다.


 


1.     피치샷/칩샷


일반적으로 피치샷은 공이 날아가는 거리가 구르는 거리보다 긴 경우를 말하고, 반대로 칩샷은 공이 구르는 거리가 날아가는 거리보다 긴 경우를 말한다.


지금까지 피치샷 및 칩샷에 대해서 많이 들어왔고, 연습하셨으리라 믿는다.


 


사진 1에서 보는 바와 같이,


일반적인 피치샷은 공을 띄워서 세우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샷이기 때문에 공을 왼발 안쪽에 위치시켜서 공이 높이 뜨도록 했다.


 


반면 사진 2에서 보는 바와 같이,


일반적인 칩샷은 공을 가급적 많이 굴려서 핀에 붙이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샷이기 때문에 공을 오른발 안쪽에 위치시켜서 공이 잘 구르도록 했다.


 


이 두가지 샷의 공통점은 체중을 왼발쪽에 60-70%를 위치시켜 항상 일정한 최저점이 유지되어 일관된 샷이 되도록 하는 것인데, 이것이 바로 ‘Stack’ 동작이다.


이와 같이 ‘Stack and Tilt’에서 ‘Stack’ 동작은 전혀 새로운 것이 아니다. 지금까지 우리가 어프로치를 할 때에 체중을 왼발에 실어주라고 하는 것이 바로 ‘Stack’ 동작이었다.


‘Stack’을 강조하는 가장 큰 이유는 정확한 임팩트를 항상 보장받기 위함이었다.


반면 이러한 동작이 숏게임에서만 사용되었던 이유는 왼쪽에 체중을 실어놓고 스윙을 하기 때문에 체중이동의 제한으로 힘을 쓰는 데 제한이 있다고 인식되었기 때문이다.


 


사진 3‘Stack and Tilt’ 스윙을 이용한 어프로치 모습이다.


공의 위치는 풀스윙과 같이 항상 몸의 정중앙에 오게 맞춘다. 스탠스를 기준으로 보게 되면 다소 왼쪽에 놓여있는 것처럼 보일 수 있으나 이는 체중을 왼쪽에 가져다 놓고 공을 몸의 중앙에 위치시켰기 때문이다. 공의 위치를 스탠스를 기준으로 판단하지 말고, 항상 체중을 분배한 상태에서 공을 필요에 따른 위치에 놓을 것을 권유한다.


 


사진 4는 일반스윙에서 볼 수 없는 ‘Tilt’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Tilt’를 토대로 해서 다운 스윙을 시작하게 되는 것이다.


몸의 느낌은 몸이 최초에 왼쪽에 기울어 있다가 다운스윙 시작과 동시에 오른쪽으로 의도적으로 기울이는 모습의 동작을 상상하면 쉬울 것 같다.


 


이렇게 어프로치를 하게 되면 소위 공이 놀라서 도망가는모양은 나오지 않는다. 그린에 떨어져도 부드럽게 떨어지고 필요에 따른 탄도와 구름의 정도를 얻을 수 있다.


 


여기서 독자들로부터 이런 질문이 나올 수 있다.


-      공을 항상 가운데 놓는다면, 피치샷과 칩샷을 차이점이 무엇이고 어떻게 다르게 구사할 수 있나?


 


이 질문에 대한 답변은 우선 개인 선호도에 따라 나뉜다.


첫째, 공을 항상 가운데에 놓고 플레이하고자 하는 골퍼는 피치샷의 경우 클럽페이스를 열어서 높은 공의 탄도를 얻어야 하고, 클럽페이스를 닫아서 낮은 공의 탄도를 얻는 방법을 사용해야 한다.(사진 5)


 


둘째, 페이스각도 변경에 익숙하지 않은 골퍼는 피치샷의 경우 왼발 안쪽에, 칩샷의 경우 오른발 안쪽에 공을 위치시키고, 페이스를 변경하지 않은 상태로 샷을 할 수 있다. (사진 6)


이 때 가장 중요한 것은 이 두 가지 방법 모두 다 다운스윙 시 오른 어깨를 떨어뜨리는 ‘Tilt’ 동작이 반드시 이루어져야 함은 잊지 말아야 한다는 점이다.


 


 


2.     퍼팅


 


예로부터 지금까지 퍼팅에 대해서는 수도 없이 많은 이론이 있다. 직후방으로 백스윙을 하고 직전방으로 팔로우스루를 하라고 하는데이브 펠츠의 펜쥴럼 퍼팅이론, ‘In-To-In’ 아크를 강조하는 퍼팅 등이 그 대표적인 예인데, ‘Stack and Tilt’ 스윙 이론을 이용한 퍼팅은 위의 두 가지와는 별도로 어떻게 다운스윙을 시작할 것인가에 초점을 맞춘 퍼팅법이다.


 


사진 7에서 보는 바와 같이,


퍼팅 역시 왼쪽에 체중을 두고 셋업을 하는 데에는 정확한 임팩트를 하는 데 그 이유가 있다. 그러나, 퍼팅의 경우 특히나 공을 다운블로우로 치게 되면 필요 이상의 백스핀의 들어가서 원하는 방향과 거리를 보장받기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많은 골퍼들이 손목을 이용해서 공을 때리고 반대로 공을 굴려야 한다는 생각에 손목을 일찍 꺾어서 공을 굴리는 동작을 취하는 실수를 흔히 범한다. 이때 우리가 쉽게 들을 수 있는 소리가 소리다.


 


사진 8에서 보는 바와 같이, 퍼팅을 할 때 손을 이용하기보다 ‘Tilt’ 동작을 이용해서 다운스윙을 시작하게 되면 항상 일정한 임팩트를 할 수 있다. 정확한 임팩트는 이상적인 스핀과 구름을 보장한다.앞으로 오른 어깨를 떨어뜨리는 동작 즉, ‘Tilt’ 동작을 이용해서 퍼팅을 해 볼 것을골퍼 여러분께 권유한다. 처음에는 다소 어색할 수 있지만, 숙달이 되게 되면 롱퍼팅, 숏퍼팅 모두 확신을 가지고 자신감있게 스트로크를 할 수 있게 된다.


 


다음달부터는 ‘Scott Lee의 골프 R&B’라는 제목 아래 태권도 스윙’, ‘태극권 스윙’, ‘골프리허설’, ‘골프는 하체로 친다등의 다양한 주제로 ‘R&B’ ‘Rhythm and Balance’에 대해서 열심히 소개하도록 하겠다.


Golf Lesson by Scott Lee Pro


 


‘Stack and Tilt’ – for short game


 


In the last lesson, we learned about a new concept of ‘Stack and Tilt’ swing, from setup to finish. One reason why amateur golfers feel short game the most difficult is that it requires the highest accuracy. Accuracy is guaranteed by an accurate impact. Golfers can estimate their swing size inaccurately. However, the error is critical which is made by hitting a ball inaccurately even with an accurate swing size. In order to help overcome such a problem, here we will learn about a short game which ‘Stack and Tilt’ swing is applied to.


 


1.     Pitch shot/ Chip shot


Generally speaking, a pitch shot refers to a short where a ball flies longer than it rolls; a chip shot refers to a short where a ball rolls longer than it flies.


I believe that you have heard a lot about pitch shot and chip shot so far and have practiced both shots.


 


As shown in Picture1,


Since a pitch shot aims to fly and stop a ball, I placed a ball inside of left foot so that the ball can fly high.


 


In contrast, as shown in Picture2,


Since a chip shot aims to roll a ball as long as possible toward a pin, I placed a ball inside of right foot so that the ball can roll well.


 


One common feature of both shots is to distribute 60-70% of body weight on left foot so that a consistent lowest point can be maintained to get a consistent shot; this is the ‘Stack’ motion.


As such, the ‘Stack’ motion in ‘Stack and Tilt’ is not new at all. So far we have been advised to distribute more body weight on left foot, which was ‘Stack’ motion.


The biggest reason to stress ‘Stack’ was to guarantee an accurate impact at all times.


Meanwhile, the reason why such motion has been used only for short game was that it has been regarded that its swing with body weight on the left gives limits to conveying full power due to limitation of weight move.


 


Picture3 shows an approach using ‘Stack and Tilt’ swing.


A ball is always placed at the center of body like in a full swing. As considered by its stance, the ball appears to be placed a bit left. It is because the body weight was placed in the left and, then, the ball was placed at the center of body. It is recommended that you should not determine the ball placement based on your stance but should place the ball at an appropriate point only after distributing your body weight.


 


Picture4 shows ‘Tilt’ which cannot be seen in a normal swing. You can start a down swing based on this ‘Tilt’.


To get a feeling how your body moves, you may easily imagine a motion in which your body is leaned toward the left at first and, at the same time of beginning down swing, leaned intentionally toward the right.


 


With this approach, the phenomenon, so-called ‘a ball escaping in surprise’ cannot be made. The ball will softly drop on green, and you can get needed trajectory and rolling.


 


Here some readers may ask such questions as following:


-      If a ball is placed at the center in both shots, what is the difference between the two and how can I make a different shot?


 


The answer to this question differs basically according to individual preferences.


First, any player who intends to place a ball always at the center in a pitch shot should open the club face to get a high trajectory and close it to get a low trajectory (Picture5).


 


Second, a golfer who is not accustomed at changing face angles can place a ball inside of left foot for pitch shot and inside of right foot for chip shot without changing the face (Picture6).


One important thing to remember is that a ‘Tilt’ motion, in which the right shoulder is lowered, should be done in both shots.


 


 


2.     Putting


 


So far we have had lots of theories on putting. They include Dave Pelz’ ‘Pendulum Putting’ theory which recommends a back swing straight backward and a follow-through straightforward and a way of putting which emphasizes ‘In-To-In’ arch. Unlike these theories, the way of putting which adopts ‘Stack and Tilt’ swing theory focuses on how to begin down swing.


 


As seen in Picture7,


The reason putting is also set up with body weight in the left is to get an accurate impact. A common error many golfers make is that they hit a ball with wrist snap and bend wrists early to roll the ball as obsessed by the thinking of rolling the ball to the opposite. But, it is hard to guarantee the wanted direction and distance if a putting hits a ball with down blow, because it causes excessive back spin. At this time, we can often hear the sound, “Bang!”


 


As shown in Picture8, if a putting starts down swing using ‘Tilt’ motion rather than using hands, you can always get certain impacts. An accurate impact guarantees ideal spin and rolling. I recommend you from now to try putting as using ‘Tilt’ motion, in which right shoulder falls down. You may feel awkward at first. Once accustomed, however, you will be able to stroke confidently in both long putting and short putting.


 


From the next month, I will introduce ardently ‘R&B’—‘Rhythm and Balance’—utilizing various themes such as ‘Taewkondo Swing’, ‘Taekeukkwon Swing’, ‘Golf Rehearsal’, and ‘Golf uses the lower part of body’ under the title of ‘Scott Lee’s Golf R&B’.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6 오즈 플레이-Jane Rosenberg, PGA file pgamedia 2017-03-07 1074
15 로우 투 로우/맥파웰박사 pgamedia 2016-09-08 1546
14 그린 주변에서 쉽게 샷하는 방법 – Adam Farino, PGA file pgamedia 2016-07-05 1659
13 완벽한 피쳐를 위해서 file pgamedia 2016-07-05 1392
12 칩샷을 퍼팅 스트로크하듯이:Tony Brooks, PGA Master Professional pgamedia 2016-04-05 2107
11 100야드 이내 숏게임 공략법-Skip Van Matre file pgamedia 2014-12-16 3636
10 어려운 상황에서 로브샷을 치는 법/맥파엘 박사 file pgamedia 2014-04-03 4086
9 100야드 내에서 어프로치 샷 하기/최건준 박사 file pgamedia 2011-07-26 6262
8 The Low Spinning edge file webstaff 2011-01-31 4305
7 정확한 칲샷을 하는 방법 file pgamedia 2010-09-02 4558
6 그린 주변에서의 칩 샷- PGA 투어 플레이어/챨리 위 file pgamedia 2010-05-07 4601
5 맥 파웰 박사의 숏 칲샷과 칲샷 file pgamedia 2010-05-05 4888
4 배경은 프로의 그린주변에서의 칲샷 file pgamedia 2010-05-05 5077
3 프로에게 배운다 – 정확한 피치샷 file pgamedia 2010-04-16 4557
2 Learn From the Pros – How to Hit a Short-Sided Flop Shot file pgamedia 2010-04-16 4421
» Stack and Tilt/by Scott Lee-PGA A Class Member file pgamedia 2010-04-15 4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