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drill is helpful in learning to load the weight into the trail leg and release into impact and lead leg.

Author
EUNA CHO
Date
2018-07-04 15:41
Views
549
This drill is helpful in learning to load the weight into the trail leg and release into impact and lead leg.
It is done in two stages
One, without club just feeling the load into the trail leg. (Fig. 1.)
Two, using a weighted ramrod weighing about 20lbs. (Fig. 2.)
The pictures will not match exactly as there is a big difference in the weight of the ramrod (20 lbs.) You can substitute the ramrod with a golf club
No Club
Start in a balanced address position with your hands about the width of your feet (Fig 1a)
Load into your trail heel with both arms swinging where your trail arm is higher than your lead arm. Your lead elbow should be pointing down with no roll over (Fig 1b)
Using 20 lb. ramrod
Start in a balanced address position with your hands about the width of your feet (Fig 2) holding the ramrod parallel to the ground. You can use a golf club it is just lighter…recommended for most golfers anyway
As you begin your coil with your shoulders swinging your arms feel the load into the trail heel with your right arm higher than your lead arm (Fig 2a)
You should be loaded and balanced at this time in the swing
In (Fig 1c) Start with your lower body moving first with the upper body following
In (Fig 1d) As you approach the impact position notice how far you have moved into the lead foot as the upper body stays trailing the lower body
Using 20 lb. ramrod
In (Fig 2c) Your lower body is leading the ramrod into your impact position as the weight is already in the lead leg
You can see the space made from the bench in the background
In (Fig 2d) At impact the ramrod is level to the ground as the upper body is rotating as the hips are leading and rotating into the lead heel
Using the lower body properly will help you hit the ball more solidly and accurately
다음 드릴은 트레일 레그에 무게를 싣고 임팩트와 리드 레그에서 릴리즈하는 것을 배우는 데 도움이 된다.
두 단계에 거쳐 이루어진다.
첫번째, 클럽이 없이 트레일 레그에 무게를 싣는 느낌을 갖는다. (그림 1.)
두번째, 20파운드 정도 되는 쇠 막대기를 이용한다. (그림 2.)
쇠 막대기의 무게 (20파운드)에 큰 차이가 있으면 이 그림이 정확하게 맞지는 않을 것이다. 골프 클럽으로 쇠 막대기를 대체할 수 있다.
클럽이 없는 경우
발 넓이만큼 양손을 벌려 균형잡힌 어드레스 자세로 시작한다. (그림 1a)
트레일 팔을 리드 팔보다 높이 위치시켜 양팔을 스윙하면서 트레일 힐에 무게를 싣는다. 리드하는 팔꿈치는 돌아가지 않게 유지시키며 아래쪽을 향해 있어야 한다. (그림 1b)
20파운드 쇠 막대기 사용
발 넓이만큼 양손을 벌리고 지면과 평행하게 쇠 막대기를 잡은 상태에서 균형잡힌 어드레스 자세로 시작한다. (그림 2) 좀 더 가벼운 골프 클럽을 이용해도 된다.
양 어깨가 스윙을 하면서 코일을 하기 시작할 때 오른쪽 팔이 리드 팔보다 위쪽에 위치해 있는 상태의 양팔은 트레일 힐에 무게가 실린 것을 느낀다. (그림 2a)
이 떄 스윙에서 무게를 잘 싣고 균형을 잡아야 한다.
(그림 1c) 하체를 먼저 움직이기 시작하고 상체는 그 후에 움직인다.
(그림 1d) 임팩트 포지션에 다다랐을 때 상체는 그대로 하체를 따라가며 리드하는 발로 얼마나 많이 움직였는지 인식하게 된다.
20파운드 쇠 막대기 사용
(그림 2c) 무게가 이미 리드 레그에 있을 때 하체는 쇠 막대기를 임팩트 자세로 향하도록 한다.
뒷 배경의 벤치로부터 생긴 공간을 볼 수 있을 것이다.
(그림 2d) 임팩트 시 쇠 막대기는 지면 높이이고 상체는 회전하고 있으며 힙이 리드 힐 쪽으로 움직인다.
하체의 적절한 사용은 볼을 더 견고하고 정확하게 칠 수 있도록 한다.